“김여정 담화, 문 정부 활용 ‘미 제재완화’ 얻으려는 속셈”

북한의 김여정 노동당 부부장이 한국 측에 남북정상회담 가능성을 언급한 것은 문재인 정부를 활용해 미국의 대북제재 완화를 얻어내기 위한 것이란 전문가들의 의견이 나왔습니다.

원본 사이트 보기